경제스토리

다주택자 종부세 강화 여론 ‘찬성’ 47.5% vs. ‘반대’ 47.5%

[KJtimes=이지훈 기자]다주택자 종부세 강화에 대해 찬반이 팽팽하게 나타났다.

 

개정된 부동산 3법에서 3주택 이상이나 조정대상지역 2주택 소유자에 대한 종부세 최고 세율을 현행 3.2%에서 6.0%로 높인 가운데, <tbs>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다주택자 종부세 강화에 대한 여론을 조사했다.

 

조사 결과, ‘찬성응답이 47.5%(매우 찬성 32.0%, 찬성하는 편 15.5%), ‘반대응답이 47.5%(매우 반대 28.5%, 반대하는 편 19.0%)로 팽팽하게 나타났다. ‘잘 모름5.0%.

 

한편, 지난 다주택자 종부세 강화 여론(78)조사에서는 찬성응답이 53.5%(매우 찬성 28.2%, 찬성하는 편 25.3%)로 다수였고, ‘반대응답이 41.4%(매우 반대 25.8%, 반대하는 편 15.6%)로 집계됐다. 지난 조사 대비, ‘찬성응답은 6.0%p 하락했으며, ‘반대응답은 6.1% 증가했다.

 

다주택자 종부세 강화 법안에 대해 수도권 내 서울과 경기·인천 내 의견이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에서는 찬성’ 36.5% vs. ‘반대’ 63.5%로 종부세 강화 법안에 대해 반대응답이 많았지만, 경기·인천에서는 찬성’ 54.8% vs. ‘반대’ 38.2%찬성응답이 더 많았다. 지난 78일 조사에서 경기·인천에서는 찬성’ 54.8% vs. ‘반대’ 42.3%, 서울에서는 찬성’ 47.9% vs. ‘반대’ 45.2%로 서울에서는 반대 응답이 18.3%p 상승했지만, 경기·인천에서는 반대응답이 4.1%p 하락했다.

 

연령대별로는 40대와 50대에서 찬성응답이 50%대를 상회했지만, 30대와 60대에서는 찬반이 팽팽하게 나타났다. 40대에서는 찬성응답이 56.2%였으나 지난 조사에서 65.4%였던 것을 비교해보면 다소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념성향별로 진보층에서 찬성’ 80.8% vs. ‘반대’ 15.7%였으며, 보수층에서는 찬성’ 24.7% vs. ‘반대’ 73.9%로 상반된 결과를 보였다. 중도층에서는 찬성’ 42.9% vs. ‘반대’ 55.3%로 팽팽하게 나타났다. 지난 조사에서는 중도층에서 찬성응답이 53.6%, ‘반대응답이 45.3%로 종부세 강화에 대해 찬성한다는 응답이 많았지만, 이번 조사에서는 찬반이 팽팽하게 집계됐다.

 

지지 정당별로는 민주당 지지층(찬성 78.4% vs. 반대 12.2%)과 통합당 지지층(15.1% vs. 84.3%) 사이에 상반된 결과로 집계됐다. 무당층에서는 찬반이 팽팽하게 나타났다. 지난 조사 대비 민주당 지지층과 통합당 지지층 응답은 큰 차이가 없었다.

 

이번 조사는 2020812() 전국 18세 이상 성인 7,735명에게 접촉해 최종 500명이 응답을 완료, 6.5%의 응답률(응답률 제고 목적 표집틀 확정 후 미수신 조사대상에 2회 콜백)을 나타냈고, 무선(80%)·유선(20%)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RDD)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207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대,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

 








[코로나19 못 다 한 이야기들④]김동석 동화작가…“오고 가야 할 길이 막혔다”
동화작가 김동석 [KJtimes]“엄마, 학원에 가도 될까?” 학원에서 오는 문자를 보여주며 집에만 있던 딸이 학원에 가야 하는지 엄마에게 물었다. “아직은 안 돼.” 엄마는 학원에 가는 것보다 사회적 거리 두기와 격리된 생활을 하는 게 지금은 중요하다고 했다. “학교는 어떻게 될까?” “어떻게 되긴. 시간이 조금 지나면 다시 학교에 갈 수 있을 거야.” 엄마는 집에서 뒹굴면서 소곤거리는 딸을 걱정하면서도 긍정적인 생각을 했다. “그래도 이렇게 격리된 생활을 하니까 엄마랑 수다도 떨고 좋다.” 딸은 그동안 엄마랑 이야기할 시간도 없이 지냈다. 아침밥을 먹고 학교에 가기 바빴고 집에 돌아와 밥을 먹고 학원에 가고 돌아오면 잠자기 바빴다. 한 번도 겪어보지 못한 고립된 삶과 격리된 생활은 가족이라는 울타리 속에서 새로운 환경과 생활을 선물했다. “가족이 있으니 두려움과 공포가 덜하지?” 엄마는 뉴스를 볼 때마다 딸에게 물었다. “당연하지. 엄마랑 아빠가 없는 학생들은 어떻게 지낼까?” 딸은 부모가 없는 학교 친구가 걱정되었다. “국가와 사회가 잘 돌봐주겠지.” 엄마는 걱정스런 표정을 지으면서 말했다. 코로라19 바이러스가 사람들에게 원하는 것은 무엇일까. 그것



'방탄티비' 방탄소년단 정국 남다른 그림 실력 소유자 "풍성한 표현력+상상력 눈길"
[KJtimes=김봄내 기자]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20분 만에 그린 그림으로 남다른 실력을 자랑했다. 13일 방탄소년단 공식 유튜브 채널 '방탄티비'에서는 'Jung Kook's Art Class'라는 제목으로 멤버 정국이 그림을 그리는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정국은 대기실 한 켠에 서 있는 화이트보드에 그림을 그리기 시작한다. 정국은 초승달을 그린 후 중간 부분에 큰 눈을 그려 넣었고 눈동자도 디테일하게 표현했다. 이후 달의 표면에 움푹 파인 구덩이 등도 세세하게 그려 넣었고 초승달 아래 부분에 구름과 흐르는 물도 그리며 신비롭고 심오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초승달 위에 앉아 낚시를 하는 사람을 그려 넣어 눈길을 끌었고 섬세한 명함으로 생동감 느껴지는 표현력을 더해 상상력 넘치는 뛰어난 그림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그림을 본 멤버 제이홉은 "니가 그린 거야? 지금? 대박이다"라며 정국의 그림 실력에 감탄했고 그림의 주제에 대해 묻기도 했다. 이에 정국은 "아무 생각 없이 그린거야"라고 답했고 제이홉은 정국이 들고 있던 펜을 뺏어 가면서 "여기서 내 사인이 들어가면 내가 그린거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누리꾼들은 "진짜 정국이 재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