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리복, 인스타펌프 퓨리 부스트 두 번째 팩 ‘오지 밋츠 오지’ 한정 출시

[KJtimes=김봄내 기자]리복이 오는 26일 인스타펌프 퓨리 부스트(Instapump Fury Boost)의 두 번째 팩 오지 밋츠 오지(OG Meets OG)’ 2종을 한정 수량 출시한다.

 

 

리복의 펌프 기술과 아디다스의 부스트 기술을 융합한 인스타펌프 퓨리 부스트는 총 3개의 팩으로 구성돼 있다. ‘오지 밋츠 오지는 지난 11프로토타입출시에 이어 선보이는 두 번째 팩이다. ‘프로토타입은 출시 후 1시간 이내에 매진되며 소비자들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오지 밋츠 오지오리지널과 오리지널의 만남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리복 인스타펌프 퓨리와 아디다스 울트라부스트(UltraBOOST)의 첫 출시 컬러를 본떴기 때문이다. 디자이너 스티븐 스미스(Steven Smith)가 입힌 인스타펌프 퓨리의 강렬한 시트론 옐로우, 레드, 블랙 컬러와 울트라부스트의 퍼플, 블랙을 그대로 살려 독창적인 스니커즈를 완성했다.

 

 

이번 제품은 리복 펌프 기술의 착화감과 아디다스 부스트 기술의 쿠셔닝이 합쳐져 편안하게 신을 수 있다. 스니커즈 중앙을 감싼 탈부착형 밴드와 뒷축의 펌프X부스트(PUMP X BOOST) 로고가 특징이다.

 

 

리복 마케팅팀 관계자는 이번 제품은 이례적인 기술 결합과 상징적인 컬러 배열로 희소성이 높다앞으로도 개성을 중시하는 트렌드에 맞춰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고 브랜드 헤리티지를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리복 인스타펌프 퓨리 부스트 오지 밋츠 오지한정판은 26일 오전 11시부터 리복과 아디다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 무신사 온라인 스토어, 일부 선정된 오프라인 매장에서 선착순 판매를 시작한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리복 공식 홈페이지 및 리복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코로나 비상]코로나19에 허리띠 졸라맨 ‘에어비앤비’
[KJtimes=김승훈 기자]숙박공유업체 에어비앤비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직격탄을 맞고 있다. 에어비앤비는 마케팅을 중단하고 임원진의 월급을 삭감하는 등 비상 경영체제 돌입했다. 최근 외신에 따르면 에어비앤비는 8억 달러(약 9760억원) 규모 예산 절감을 위해 올해 예정돼 있던 모든 마케팅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이와 함께 향후 6개월간 에어비앤비 창업자들은 월급을 받지 않고 임원들에게는 50% 줄어든 월급을 지급할 방침이다. 직원들에게는 올해 보너스를 주지 않기로 했고 신규 채용도 당분간 중단할 계획이다. 에어비앤비는 코로나19 영향에 최근 판매량이 급감했다. 코로나19가 유럽지역에서는 급속도로 확산된 2월 중순 이후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등 주요 유럽국가에서 판매액이 반토막이 난 상태다. 그럼에도 에어비앤비는 예약 취소 환불 정책을 새롭게 만들어 시행하고 있다. 에어비앤비 가입 숙박업체와 예약 고객은 수수료, 위약금 없는 취소 옵션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 에어비앤비는 3월 첫주 주요 숙박업 예약 취소율이 평균 30~40%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역에 따라선 취소율이 80%에 달한 것으로 전해진다. 상황은 어렵지만 에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