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셀트리온, 목표주가 ‘쑥’…이유 들어보니

“국내 회복·해외 성장 기대”…“내년부터 성장세 돌입”

[KJtimes=김승훈 기자]CJ제일제당[097950]과 셀트리온[068270]에 대해 NH투자증권과 하나금융투자 등 증권사가 각각 목표주가를 상향조정하면서 그 이유에 관심이 쏠린다.

7NH투자증권은 CJ제일제당의 목표주가를 30만원에서 34만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으로는 매수를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내년 국내 사업의 실적이 개선되고 미국 시장에서 성장이 본격화할 것으로 기대된다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NH투자증권은 CJ제일제당의 경우 미국 냉동식품 기업 쉬완스를 인수한 효과도 내년부터 본격화할 것이며 쉬완스의 기업 간 거래(B2B)는 영업사원 통합 작업이 완료됐고 기업-소비자 간 거래(B2C)는 내년부터 판매 채널과 지역이 본격적으로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같은 날, 하나금융투자는 셀트리온의 목표주가를 21만원에서 233000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은 매수를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올해 3분기 실적 개선에 성공해 내년부터 본격적인 성장세에 돌입할 것이라는 전망에 기인한다.


하나금융투자는 내년 2분기 출시 예정인 램시마 SC가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고성장을 이끌고 올해 4분기와 내년 상반기에 각각 트룩시마와 허쥬마가 상반기 미국 시장에 출시되면서 고성장세를 주도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조미진 NH투자증권 연구원은 “CJ제일제당은 내년도 영업이익이 249079억원을 기록해 올해보다 28.2% 상승할 것으로 추정된다기존 사업부의 회복과 미국 시장에서의 성장 본격화가 기대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조 연구원은 가공식품 부문은 구조조정과 비용 효율화 작업이 완료되면서 내년 영업이익률이 개선되고 바이오 부문도 트립토판과 핵산 증설 물량이 반영돼 매출과 이익 모두 증가할 것이라면서 생물자원 부문은 내년 영업이익이 흑자 전환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선민정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트룩시마와 램시마 SC 등 주요 제품 출시 예정에 따라 바이오시밀러 매출이 증가했다또 셀트리온제약의 고덱스 매출이 늘고 테바사의 아조비 위탁생산(CMO) 공급계약으로 매출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선 연구원은 다만 케미칼 제품 개발 등으로 경상 연구개발비가 많이 증가하면서 이익률은 기대만큼 개선되지는 못했다면서 올해 완공된 셀트리온 1공장 신설라인은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상업용 생산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네파, 전지현의 판타지한 모션 담은 ‘비타 프리모션’ 광고 영상 공개
[KJtimes=김봄내 기자]아웃도어 브랜드 네파가 2020년 SS시즌을 맞아 근육과 몸의 움직임에 초점을 맞춘, 애슬레저 시장의 판도를 바꿀만한 신개념 카테고리 비타 프리모션 컬렉션을 출시하며 2014년부터 전속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전지현과 함께한 광고 영상을 공개했다. 광고 속에서 전지현은 숨겨 두었던 끼를 모두 발산하듯 발랄하고 역동적인 모습을 재미있게 풀어내 눈길을 끈다. 하나의 뮤직비디오처럼 구성된 이번 광고는 TV에서 흘러나오는 V2 양준일의 히트곡 판타지에 전지현이 빠져들면서 시작된다. ‘빨래를 걷어야 한다며 기차 타고 떠났어’라는 가사를 따라 부르며 셀프 빨래방에서 빨래를 걷고 있던 전지현은 곳곳을 누비며 역동적인 모션을 보여준다. 익살맞고 유쾌한 표정과 음악과 딱 맞춘듯한 자연스럽고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특히 디지털 버전으로 공개된 영상은 반전을 더해 세탁 중이던 세탁기를 통해 드넓은 자연 속, 북극, 우주에까지 프리모션 컬렉션을 입고 등장해 계속 춤을 추며 익살스러운 장면을 만들어낸다. 네파는 이 영상을 통해 부위별로 다른 소재를 적용해 몸에 착 감긴듯한 착용감을 선사하는 비타 프리모션 컬렉션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