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파라다이스, 증권사가 목표주가 ‘상향’한 까닭

“내년 실적 2배 이상 성장 전망”…“3분기 깜짝 실적”

[KJtimes=김승훈 기자]카카오[035720]와 파라다이스[034230]에 대해 KTB투자증권과 NH투자증권 등 증권사가 각각 목표주가를 올리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8KTB투자증권은 카카오에 대한 목표주가를 17만원에서 19만원으로 올렸다. 이는 이 회사가 깜짝 실적을 이어가는 가운데 내년 영업이익이 올해보다 100% 이상 증가할 것이라는 전망에 따른 것이다.


KTB투자증권은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의 공정거래법 위반 혐의에 대한 2심 재판 결과가 긍정적이라면 향후 바로투자증권 인수를 통한 증권업 진출 또한 가시화할 것이며 카카오는 실적 성장과 자회사 상장 등의 모멘텀을 바탕으로 내년에도 주가 상승 추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예상했다.


같은 날, NH투자증권은 파라다이스의 목표주가를 25000원에서 28000원으로 높이고 투자의견은 매수를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3분기 시장 기대를 뛰어넘는 깜짝 실적(어닝 서프라이즈)을 달성했고 4분기에도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는 분석에 기인한다

 

NH투자증권은 파라다이스의 경우 4분기 드롭액(고객이 카지노 칩으로 교환한 금액) 성장세는 미미하겠으나 홀드율(전체 드롭액 대비 카지노가 벌어들인 금액의 비율)이 견조한 만큼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이민아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카카오의 내년 연간 영업이익은 4212억원으로 올해보다 114.5% 증가할 것인데 이는 현재 컨센서스와 비교해 22% 늘어난 수준이라며 카카오톡 비즈보드(톡보드·대화 목록 내 광고) 매출이 예상보다 더욱 큰 폭으로 증가함에 따라 내년 영업이익 기여가 1537억원에 달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은 카카오페이의 경우 송금뿐 아니라 결제 거래대금 또한 가파르게 성장 중이고 투자 상품 판매도 본격화하고 있다면서 카카오페이지 등 콘텐츠 부문의 매출 성장도 견조한 수준이라고 평가했다.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3분기 복합 리조트 파라다이스시티 전 부문의 매출과 매출총이익률(GPM)이 두루 고성장을 이뤘다복합리조트 개장에 따른 레버리지(지렛대) 효과가 가시화하기 시작했다고 진단했다.


이 연구원은 파라다이스시티의 2차 시설이 전부 개장된 시점이 올해 4월 이후인 점을 고려하면 아직 외형 성장할 여력이 유효하다면서 비카지노 부문의 매출원가율도 계속 낮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맞춤형 서비스로 韓 시장 확대하는 ‘알리익스프레스’
[KJtimes=김승훈 기자]알리바바그룹 산하 전자상거래 플랫폼 알리익스프레스가 한국시장에서 발판을 넓히고 있다. 물류 시스템을 개선하고 한국어 챗봇을 도입하는 등 국내 소비자 편익 증진에 나섬으로써 고객 확보에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알리익스프레스는 알리바바그룹이 2010년부터 운영하는 글로벌 전용 전자상거래 플랫폼이다. 현재 200여개 국가 및 지역에서 해외직구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이다. 한국에는 지난 2018년 한국 시장 운영팀을 구성하고 10월 한국어 서비스를 시작으로 지난해 8월 네이버와 쇼핑 검색 제휴를 맺기도 했다. 최근 알리익스프레스는 한국 시장 전용 물류 노선을 개설해 상품 배송 기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켰다. 특히 전용 노선 중 하나인 중국 웨이하이(威海)시에는 창고에 미리 물품을 확보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 창고에서 배송된 상품은 최대 7일 내에 배송 가능하다. 방역물품은 모두 웨이하이시를 통해 3~7일 이내 배송된다. 지난 6개월간 알리바바그룹 산하 물류 회사 차이냐오 네트워크와 함께 택배 수거부터 배송 노선까지 세부 프로세스도 개선해왔다. 한국 소비자들이 편리하게 주문하도록 한국어 챗봇 기능도 도입했다. 알리바바그룹 글로벌 연구 기


맞춤형 서비스로 韓 시장 확대하는 ‘알리익스프레스’
[KJtimes=김승훈 기자]알리바바그룹 산하 전자상거래 플랫폼 알리익스프레스가 한국시장에서 발판을 넓히고 있다. 물류 시스템을 개선하고 한국어 챗봇을 도입하는 등 국내 소비자 편익 증진에 나섬으로써 고객 확보에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알리익스프레스는 알리바바그룹이 2010년부터 운영하는 글로벌 전용 전자상거래 플랫폼이다. 현재 200여개 국가 및 지역에서 해외직구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이다. 한국에는 지난 2018년 한국 시장 운영팀을 구성하고 10월 한국어 서비스를 시작으로 지난해 8월 네이버와 쇼핑 검색 제휴를 맺기도 했다. 최근 알리익스프레스는 한국 시장 전용 물류 노선을 개설해 상품 배송 기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켰다. 특히 전용 노선 중 하나인 중국 웨이하이(威海)시에는 창고에 미리 물품을 확보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 창고에서 배송된 상품은 최대 7일 내에 배송 가능하다. 방역물품은 모두 웨이하이시를 통해 3~7일 이내 배송된다. 지난 6개월간 알리바바그룹 산하 물류 회사 차이냐오 네트워크와 함께 택배 수거부터 배송 노선까지 세부 프로세스도 개선해왔다. 한국 소비자들이 편리하게 주문하도록 한국어 챗봇 기능도 도입했다. 알리바바그룹 글로벌 연구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