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부영그룹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 2019년 우수 청소년 인증 수련활동 선정

[KJtimes=김봄내 기자]부영그룹(회장 이중근)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 프로그램이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에서 주관하는 2019년 우수 청소년 인증 수련활동으로 선정됐다.

 

 

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된 우리 또래(인증번호 07066) 프로그램은 청소년들이 친구들과 올바르게 소통하는 방법, 배려하는 방법 등을 12일 동안 직접 체험해 보는 인성 함양 프로그램이다.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은 초, , 고교 학생들을 위한 총 6종의 수련활동 인증 프로그램을 보유, 운영하고 있다.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 관계자는앞으로도 창의적인 수련활동과 특화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국내 대표적인 청소년 수련시설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청소년수련활동 인증제는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 인증하는 국가 인증제도다. 청소년활동진흥법에 따라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 또는 개인법인단체 등이 실시하고자 하는 청소년수련활동 프로그램을 인증하고 질적 수준 향상을 위한 사례 보급과 인증수련활동에 참여한 청소년의 활동 기록을 유지관리제공함을 목적으로 한다.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은 올해 말까지 총 50개의 청소년 인증 수련활동 프로그램을 선정 할 예정이며 이는 사례집으로 제작 전국 시도 교육 지원청 및 청소년 수련시설 등에 배포, 보급될 예정이다.

 

 

한편,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은 제주도에서도 인기 관광 지역으로 손꼽히는 서귀포시 중문관광단지 내 위치해 있으며, 2017년부터 운영을 시작해 깨끗하고 최신화된 시설을 자랑한다. 지하 1, 지상 2층 규모로 총 670명의 인원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다. 다수의 국가 인증프로그램과 전문 지식을 가진 청소년 지도사들이 학생들을 지도하고 있어 유망 청소년 수련시설로 각광받고 있다. 예약문의는 전화나 공식 홈페이지를 이용하면 된다.

 







위워크서 발빼는 소프트뱅크…법적 다툼 예고(?)
[KJtimes=김승훈 기자]일본 소프트뱅크그룹이 사무실 공유업체 위워크 주식 공개매수 계획을 철회했다. 이 같은 결정에 위워크가 법적 대응을 검토하겠다는 뜻을 밝혀 법정 다툼으로 번질 가능성을 예고하고 있다. 최근 외신에 따르면 소프트뱅크는 몇 가지 조건이 충족되지 않아 공개매수에 나서지 않겠다는 뜻을 성명을 통해 밝혔다. 당초 소프트뱅크는 기업공개(IPO)가 무산된 뒤 자금난에 빠진 위워크를 살리기 위해 30억 달러(약 3조7000억원)어치 주식을 매수할 방침이었다. 소프트뱅크는 철회 배경으로 위워크가 지난 1일까지 독과점과 관련한 미국 정부 허가를 받지 못한 점과 여러 민·형사 소송이 등을 꼽았다. 이에 위워크 역시 즉각 성명을 통해 법적 대응을 검토하겠단 뜻을 전했다. 위워크 이사회는 “갑작스러운 투자 철회 결정에 놀라움과 실망감을 감출 수 없다”며 “가능한 모든 법적 수단을 검토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대규모 투자 실패·주주 반대에도 ‘구제금융’ 약속했던 손정희 회장 손정의 회장의 주도로 대형 투자를 진행해 온 소프트뱅크는 부동산을 ‘공유경제’로 바꾼 위워크에 투자를 진행해왔다. 소프트뱅크는 ‘위 컴퍼니’에 직접 및 ‘비전펀드’를 통해 91억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