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아산 탕정2지구 도시개발사업 추진 업무협약

[KJtimes=이지훈 기자]한국토지주택공사(LH)11일 충남 아산시에 있는 LH아산사업단에서 아산시와 아산 탕정2지구 도시개발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탕정2지구는 총 사업면적 3572에 약 13천 가구의 주택 용지와 691규모의 자족 기능 용지 등이 들어서는 중부권 성장거점 신도시로 개발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훈식 의원(충남 아산을)과 오세현 아산시장, 변창흠 LH 사장 등이 참석해 내년 상반기까지 사업지구의 구역 지정을 완료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또 지역 주민들과 함께하는 민··공 협의체를 구성하고, 사업지구 내 'R&D 집적지구'(강소연구개발특구)를 조속히 추진하기로 했다.

 

LH"아산 탕정2지구를 명품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구역지정 이전부터 도시·교통·건축·환경·조경 전문가 및 지자체가 함께 개발 방향과 특화 계획을 수립하는 'UPC 제도'를 도입하고 각종 특화 방안을 분야별 전문가들과 협의하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