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코로나 바이러스에 손 세정제, 마스크 등 수요 증가

[KJtimes=김봄내 기자]전 세계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급속도로 확산되며 개인 위생 관리에 대한 중요성이 강조되며 관련 제품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실제 유명 온라인몰에 따르면 최근 일주일 간 마스크, 손소독 티슈 등의 개인위생 제품이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다.

 

바이러스 확산 속도가 빠른 데다 감염 경로도 불분명하자 공용으로 비치된 비누나 세정제 보다는 언제 어디서나 사용할 수 있도록 휴대가 가능한 개인용 제품을 찾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 마스크도 등급과 사용법 숙지하는 것이 중요

 

마스크는 구입 시 식약처의 ‘KF(Korea Filter)’ 인증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KF94 마스크를 찾는 수요가 급증하고 있으나 숨 쉬는 것이 불편해 답답해 자주 벗었다 썼다를 반복하는 사람들이나 품절 사태로 구입을 못하는 경우에는 KF80 등급 이상 마스크 사용도 권장한다.

 

또한 마스크는 올바른 사용법을 준수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차단력이 우수해도 밀착력이 떨어지면 피부와 마스크 틈으로 세균·바이러스·미세먼지가 그대로 침투하므로 얼굴 사이즈에 맞는 제품을 사용해야한다. 8시간 정도 사용한 후에는 교체해줘야 하며, 세탁해서 사용시 효과가 없다.

 

국제약품 '메디마스크'4중 고효율 필터 부직포 구조로 미세먼지 방어에 적합하다. 미세먼지 차단력이 높아 호흡기 질환 예방에 효과적이며, 무게가 가벼워 착용감이 일반 천 마스크에 비해 탁월하다. 또한 접이식 입체구조로 마스크 내부공간이 넓어 피부에 직접 닿지 않아 위생적이며 숨쉬기도 편하다.

 

크리넥스 방역용 마스크 KF94’4단 접이식 디자인을 통해 입에 마스크가 닿지 않게 만들었고, 코 부분에 스펀지 패드가 부착되어 있어 흘러내림을 방지해준다. 5중 구조의 초정전 필터로 더 섬세하게 미세먼지를 차단하며, 머리 뒤로 고정할 수 있는 연결고리가 있어서 더욱 확실한 밀착력을 제공한다.

 

# 접촉 잦은 손, 휴대용 손 소독제 유용

 

야외에서 손 씻기가 마땅치 않을 때 가장 손쉽게 활용할 수 있는 예방법은 바로 손 소독제 사용이다. 가방이나 핸드백 속에 넣어 언제든지 꺼내 사용할 수 있어 편의성이 높다. 최근에는 휴대용 손 소독제의 인기에 뷰티 업계가 각종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하면서 관련 제품에 소비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더샘 퍼퓸드 핸드 클린 겔은 물과 비누 없이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퍼퓸 핸드 클린 겔로 유해균(황색포도상구균, 대장균)99.9% 제거해 손을 청결하게 유지해준다. 만다린, 피오니, 피치, 라즈베리, 녹차 총 5가지 향으로 구성됐으며, 휴대가 간편한 사이즈다.

 

한편 더샘은 퍼퓸드 핸드 클린 겔2개 이상 구입하면 추가로 할인해주는 특별 프로모션을 전국 매장과 온라인 몰에서 진행한다.

 

# ‘셀프 백신손 씻기 강조,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꼼꼼하게

 

호흡기 질환 전염을 효과적으로 줄여주는 셀프 백신으로 손 씻기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흐는 물에 비누 또는 손 세정제를 사용해 손바닥과 손등, 손가락 사이사이는 물론 손톱 밑 부분까지 30초 이상 꼼꼼히 씻어내는 것을 권장한다.

 

닥터 브로너스 티트리유칼립투스 퓨어 캐스틸 솝은 한국분석시험연구원(KATR)을 통해 황색 포도상 구균과 대장균 99.9% 살균 효과를 인증받은 클렌저다. 합성 화학 성분을 일절 배제하고 미국 농무부(USDA) 인증 유기농 원료로 만들어져 민감한 피부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 입과 목 헹구는 데 효과, 가글 용품 매출 증가

 

충치와 잇몸 질환을 예방하는 데 주로 사용하던 가글 용품 판매 증가도 눈에 띈다. 호흡기를 통해 침투하는 각종 세균을 깨끗이 살균하고 입 안을 소독하는 데도 사용할 수 있다.

 

 

한미약품의 '케어가글'은 입안의 청결함을 유지해주는 것뿐만 아니라 호흡기에 침투하는 각종 세균을 깨끗이 살균해준다. 구강 질환의 원인인 세균 감염부터 잇몸 질환, 유해균 억제, 입 냄새 제거, 잇몸 질환 완화 등 광범위한 구강 질환 등에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청량감과 박하 향이 있는 제품과 무색소의 사과 향 제품 총 2종으로 구성됐다.

 







[글로벌 철가방 숨은 큰손②] 비전펀드, 배달앱시장 3대 강자로
[KJtimes=김승훈 기자]글로벌 배달앱 시장에 투자하는 큰손으로 ‘비전펀드’를 빼놓을 수 없다. 비전펀드는 ‘투자업계 미다스의 손’인 손정의 소프트뱅크가 설립한 투자사로 이미 유명하다. 위워크, 우버 등 스타트업에 투자해 글로벌 벤처 투자업계 큰손으로 떠올랐다. 비전펀드는 인공지능(AI), 자율주행차, 공유플랫폼 등 다양한 미래기술 분야에 투자를 하고 있지만 특히 전 세계 배달앱 시장에 손을 뻗는 움직임이 눈에 띈다. 비전펀드가 투자하는 분야 중 승차공유가 가장 높아서다. 비전펀드가 이 시장을 점령하는 현황은 어떤 상태일까. ◆‘투자업계 미다스의 손’ 손정의가 이끄는 비전펀드, 스타트업 투자 진행 중 비전펀드는 소프트뱅크가 지난 2016년 설립한 투자사로 영국 런던에 본사가 위치했다. 미래기술에 투자하는 100조원 규모의 다국적 테크 펀드다. 최대 출자자는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와 소프트뱅크, 애플, 퀄컴, 폭스콘, 샤프, 무바달라(UAE) 등이 있다. 승차공유 분야에 펀드의 1/3가량을 투자하고 있고 이어 이커머스, loT/보안 분야에 투자하고 있다. 비전펀드의 모든 투자 내역을 비공개지만 주요 투자사로는 ▲최대 차량공유 서비스 기업 우버(Ub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