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현장]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 ‘치어링 체리 블러썸’ 애프터눈 티세트 선봬 外


[KJtimes=유병철 기자] 그랜드 하얏트 서울은 오는 41일부터 430일까지 치어링 체리 블러썸애프터눈 티세트를 선보인다. 봄날의 서울 전망을 감상하며 여유로운 애프터눈 티타임을 즐길 수 있도록 기획했다. 뿐만 아니라 뷔페 못지않은 풍성한 애프터눈 티세트를 즐길 수 있도록 무제한 리필 서비스를 제공한다. 2단 트레이에는 벚꽃 크림치즈 무스, 벚꽃 몽블랑, 딸기 콤포트 타틀릿, 산딸기 피스타치오 피낭시에, 벚꽃 마카롱 등 화사한 봄 컬러를 입은 디저트가 포한된다. 이외에도 갓 구워낸 홈메이드 체리 스콘과 미니 샌드위치, 야채 크레뒤떼, 치즈 키슈, 등을 포함한 풍성한 세리버리 또한 맘껏 즐길 수 있다. 곁들이는 티 메뉴로는 TWG의 얼그레이 및 잉글리시 브렉퍼스트 티, 제주산 녹차, 캐머마일 등의 다양한 음료를 취향에 맞게 선택 가능하다. 운영 시간은 매일 오후 130분부터 5시까지이다.

 

인터컨티넨탈, ‘패밀리 겟어웨이패키지 선봬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는 오는 430일까지 패밀리 겟어웨이패키지를 선보인다. 프라이빗하지만 온전하게 여유로운 휴식을 원하는 최근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해 문 하나로 2개 객실이 연결된 커넥팅룸을 준비했다. 함께 시간을 공유하고 싶을 때는 여유롭게 2개 객실을 모두 사용하고, 놀이와 휴식을 따로 분리하고 싶을 때는 각각의 방에서 원하는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아침식사는 30층 스카이라운지 키친에서 신선하고 건강한 메뉴들로 준비된다. 계란 요리는 주문 즉시 즉석으로 요리해주며, 메인 디쉬는 고기와 생선 중 선택할 수 있다. 그 외 샐러드 및 과일 등은 세미 뷔페 형태로 제공된다. 이 외에도 패키지 혜택으로 체크 인 시 객실에 웰컴 어메니티가 준비되고, 위생적으로 관리되는 피트니스 및 수영장 등을 모두 이용할 수 있다. (45일까지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피트니스 클럽 운영이 일시 중단된다.)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 이제 호텔 셰프의 음식도 드라이브 스루로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 호텔 & 레지던스가 드라이브 스루로 더욱 간편하게 호텔 셰프의 음식을 편하게 즐길 수 있는 케이터링 박스인 고메박스를 선보인다. 선택할 수 있는 메뉴로는 콜드 디시에서는 리코타 치즈와 아스파라거스 샐러드, 과일 카프레제, 타파스와 샌드위치, 모둠 초밥 등이 있으며, 핫 디시에는 꿔바로우, 갈비찜, 피쉬앤칩스, 떡갈비와 버섯 구이 등이 선택 가능하다. 디저트 메뉴로는 계절과일, 얼그레이 케이크, 모둠 페이스트리 중 원하는 메뉴로 선택하여 즐길 수 있다. 이번 고메박스는 소규모 인원으로도 즐길 수 있게 인원에 따라 2가지 구성으로 준비된다. 고메박스 A3-4인 용으로 3가지 메뉴를 선택할 수 있으며, 고메박스 B6-8인용으로 총 5개의 메뉴 선택과 함께 프렌치 바게트가 함께 제공된다.

 







[금융도 디지털플랫폼②]‘부자들 은행’ 골드만삭스, 소비자 금융서 기회 찾다
[KJtimes=김승훈 기자]미국 뉴욕 월가의 대표적 투자은행인 골드만삭스는 지난 10년간 체질 개선을 이뤘다. 정부와 기업이나 부자들만 상대해 월스트리트 내 최고 엘리트 은행이란 별칭을 버리고 전통적으로 거리를 두던 평범한 소비자들에게 손을 내민 것이다. 현재 골드만삭스는 소매금융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다. 소비자 금융을 새로운 기회로 보고 디지털 금융 플랫폼을 구축함으로써 종합금융은행으로의 영역 확장이 한창이다. ◆투자은행에서 소매금융으로 영역 확장, 150년 전통 깬 혁신 미국계 글로벌 금융회사 골드만삭스는 독일계 유대인 마커스골드먼이 1869년 뉴욕에 설립했다. 투자 및 증권 업무와 기타 종합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설립 당시 어음거래회사로 출발, 주 사업으로 기업과 고액 자산가들을 대상으로 한 투자은행 업무를 펼쳐왔다. 골드만삭스에 변화가 찾아온 것은 2007년이었다. 고위험 거래에 힘입어 천문학적인 수익을 올렸던 골드만삭스였으나 금융위기 후 투자자들이 위험회피 성향이 강해지면서 투자은행의 주 사업이 흔들리게 된 것이다. 골드만삭스 선택은 전통적인 틀을 깬 소매금융이었다. 안정적인 수입원으로 소매금융을 대안으로 찾은 것이다. 골


[호텔현장]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 ‘치어링 체리 블러썸’ 애프터눈 티세트 선봬 外
[KJtimes=유병철 기자] 그랜드 하얏트 서울은 오는 4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치어링 체리 블러썸’ 애프터눈 티세트를 선보인다. 봄날의 서울 전망을 감상하며 여유로운 애프터눈 티타임을 즐길 수 있도록 기획했다. 뿐만 아니라 뷔페 못지않은 풍성한 애프터눈 티세트를 즐길 수 있도록 무제한 리필 서비스를 제공한다. 2단 트레이에는 벚꽃 크림치즈 무스, 벚꽃 몽블랑, 딸기 콤포트 타틀릿, 산딸기 피스타치오 피낭시에, 벚꽃 마카롱 등 화사한 봄 컬러를 입은 디저트가 포한된다. 이외에도 갓 구워낸 홈메이드 체리 스콘과 미니 샌드위치, 야채 크레뒤떼, 치즈 키슈, 등을 포함한 풍성한 세리버리 또한 맘껏 즐길 수 있다. 곁들이는 티 메뉴로는 TWG의 얼그레이 및 잉글리시 브렉퍼스트 티, 제주산 녹차, 캐머마일 등의 다양한 음료를 취향에 맞게 선택 가능하다. 운영 시간은 매일 오후 1시 30분부터 5시까지이다. 인터컨티넨탈, ‘패밀리 겟어웨이’ 패키지 선봬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는 오는 4월 30일까지 ‘패밀리 겟어웨이’ 패키지를 선보인다. 프라이빗하지만 온전하게 여유로운 휴식을 원하는 최근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해 문 하나로 2개 객실이 연결된 커넥팅룸을 준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