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스텔라 아르투아, 성시경과 함께 프라이빗 다이닝 프로젝트 벌여

[KJtimes=김봄내 기자]벨기에 프리미엄 맥주 스텔라 아르투아(Stella Artois)’가 연예계 대표 미식가 성시경과 함께 뉴노멀 시대의 새로운 다이닝 스타일을 제안하는 스텔라 원테이블(Stella One Table)’ 캠페인을 펼친다고 11일 밝혔다.

 

 

스텔라 원테이블은 코로나19로 인해 소모임 위주로 변화한 외식 트렌드에 맞춰 소비자들이 소규모 독립 공간인 스텔라 원테이블 레스토랑에서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특별한 푸드 캠페인으로 기획됐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평소 요리 솜씨를 뽐내며 푸드 페어링에도 일가견이 있는 가수 성시경을 스텔라 원테이블모델로 선정, 캠페인 광고 영상을 공개한다. 성시경은 최근 여러 방송 프로그램과 개인 SNS를 통해 본인이 즐기는 요리법 등을 소개하며 미식가로서도 인정받고 있다.

 

 

스텔라 원테이블캠페인 영상은 사람들이 북적이는 레스토랑에서 성시경이 스텔라 아르투아를 음미하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이후 주위 사람들이 사라지며 독립적인 공간의 원테이블 레스토랑에서 성시경이 친구들과 함께 식사를 즐기는 장면으로 전환되고, ‘함께하는 맛있는 순간, 스텔라 아르투아라는 메시지와 함께 마무리된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좋은 음식, 소중한 사람들, 공간만 있다면 특별한 추억은 계속된다는 메시지를 감각적인 영상미와 공간 변화 연출을 통해 직관적으로 담아냈다. 캠페인 영상은 오는 13일부터 스텔라 아르투아 공식 SNS 채널과 브랜드 웹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이번 푸드 캠페인의 일환으로, ‘스텔라 원테이블레스토랑을 팝업으로 열어 소비자들에게 특별한 다이닝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성시경은 레스토랑의 디저트 메뉴인 아몬드 타르트를 소개하는 등 음식 메뉴 선정 전반 과정에 참여했다. ‘스텔라 원테이블레스토랑의 장소, 일정, 예약 방법과 음식 메뉴 등은 추후 상세히 공개될 예정이다.

 

스텔라 아르투아 브랜드 담당자는 뉴노멀 시대에 맞춰 스텔라 아르투아가 선사하는 새로운 푸드 캠페인 모델로 연예계 대표 미식가로 알려진 성시경을 발탁했다, “어떤 음식과도 조화롭게 어울리는 스텔라 아르투아와 성시경의 시너지로 특별한 마케팅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길 잃은 공유경제 어디로③]문화콘텐츠 ‘공유 플랫폼’AI를 입다…“작가와 이용자 간 초연결 시대 연다”
[KJtimes=김승훈 기자]국내에서 민·관이 개최하는 문학 관련 공모전만 매년 600여 개로 수상작은 수천 개에 달한다. 이들 작품을 접할 수 있는 유일한 통로는 책이나 전시회에 국한돼 있다. 이마저도 일부 문학작품에만 기회가 주어진다. 이렇다 보니 수많은 창작 작품들이 대중들에게 선보여지지 못한 채 사라지고 있는 실정이다. 이런 가운데 국내 한 스타트업 기업이 시와 수필, 웹툰 등 다양한 창작 작품을 공유 플랫폼을 통해 대중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기계를 개발해 주목을 받고 있다. 국내 스타트업 기업 브이에스커뮤니티(주)의 이환행 대표는 지난달 22일 성남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에서 열린 공유경제 온라인 포럼을 통해 ‘이야기자판기’를 공개했다. 이날 포럼에서 공유경제 관련 발표자로 나선 이 대표는 “‘공유’하면 가장 먼저 배우 ‘공유”가 떠오르는데 이 분이 (광고모델로) 활동하는 동서식품은 30년 이상 창작자를 지원하는 사업을 해왔다”며 “여성 신인작가를 대상으로 하는 ‘동서식품문학상’을 1989년 처음 개최한 이후 2년마다 공모전을 개최해 현재까지 누적작품이 22만편이고 수상자만 누적 6000여 명”이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나라는 매년 600개 이상의 민·





[증권가 명과암]결제서비스·은행·미디어 업종…“슬슬 시동 거는 중”
[KJtimes=김봄내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개발 기대에 따른 투자자금의 이동으로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가 혼조세를 보였다. 이런 가운데 시장에서는 코로나19 백신 개발 가능성과 이에 따른 투자 자금의 순환 움직임을 주시하고 있는 분위기다. 그러면 증시 전문가들은 향후 시장을 어떻게 분석하고 있을까. 11일 NH투자증권은 결제서비스업의 경우 성장성과 수익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한 번에 잡을 수 있는 투자 기회를 제공하는 것으로 판단된다는 분석을 내놨다. 그러면서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경기는 침체됐으나 온라인/모바일 커머스가 진화하고 비대면이 일상화되며 결제서비스업의 호황기를 이끌고 있다고 밝혔다. NH투자증권은 핀테크산업 하 결제서비스업종에 대한 투자의견에 대해 긍정적으로 커버리지를 개시하며 업종 내 최우선주로 NHN한국사이버결제[060250]와 세틀뱅크[234340]를 제시했다. 아울러 성장성 및 매출 다각화 측면 등에서 상대적으로 매력도가 떨어지는 KG이니시스[035600]에 대한 투자의견에 대해서는 유지한다고 덧붙였다. 같은 날, SK증권은 은행업종 투자의견에 대해 ‘중립’에서 ‘비중확대’로 상향 조정하고 최우선주로 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