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도자이 크리스탈오션' 15일 사이버 견본주택 오픈

[KJtimes=김봄내 기자]GS건설은 인천 송도국제도시에 공급하는 송도자이 크리스탈오션’(조감도)의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오는 15일 열고 분양을 시작한다.

 

송도국제도시 랜드마크시티지구 A10블록에 들어서는 송도자이 크리스탈오션은 지하 1~지상 최고 42, 9개 동, 1503가구 규모의 대단지 아파트다. 전용면적별로는 84698가구 98538가구 110150가구 13273가구 139~198T(테라스하우스) 34가구 147~205P(펜트하우스) 10가구로 구성된다. 입주는 20246월 예정이다.

 

일부 저층을 제외하고 대부분 가구에서 바다 조망이 가능한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송도 최초로 2개의 메인 동을 25층에서 연결하는 스카이브리지가 설계된다. 이곳에 조성되는 입주민 커뮤니티 시설 클럽선셋에는 아워홈이 운영하는 식당과 카페, 선셋라운지 등이 들어선다. 단지 앞 수변공원과 연계된 커뮤니티 시설 클럽 코브에는 아파트 단지 최초로 국내 아이돌봄 업체 째깍악어가 선보이는 키즈클래스가 진행된다.

 

오는 27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81순위, 292순위 청약 접수가 시행된다. 당첨자 발표는 다음달 4일이다.

 








[공유경제시장은 지금]언택트 시대 ‘안심 공유경제’ 뜬다
[KJtimes=김승훈 기자]이른바 ‘언택트(un-tact)’ 시대다. 지난해 초 창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경제를 비롯해 사회, 문화 등 모든 생활 전반에 변화를 불러왔다. 특히 방역에 취약했던 공유경제 서비스까지도 코로나 19에 즉각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우선 공유오피스 ‘스파크플러스’는 지난해 12월 16번째 지점인 강남 4호점을 오픈하면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 속 근무 환경 변화를 반영한 ‘뉴노멀 오피스’의 기준으로 선보였다. 스파크플러스는 입주를 문의하는 기업들에 온라인 영상으로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온택트 프리투어’와 입주사 공용 공간에 주요 위생·방역물품을 비치하는 ‘스플안심스팟’ 서비스 등을 시행하고 있다. 온택트 프리투어는 사무실 계약이 필요하지만 코로나 19로 대면 방문에 부담을 느끼는 기업을 위해 마련한 공간 소개 영상 서비스다. 지점 위치와 출퇴근 동선, 주차 환경, 층고 높이, 공간 구조 등을 영상에 담아 입주에 필요한 실질적인 정보를 현장에 오지 않아도 비대면으로 확인할 수 있게 했다. 입주를 생각 중인 기업은 유튜브 스파크플러스 채널에서 영상 일부를 확인할 수 있다. 스플안심스팟은 전 지점 약 70곳 공용 공간

[코로나19 못다한 이야기들⑯]박양근 전 교수 “그까지 꺼 뭐 변화통 정도지 뭐”
한국교통대학교 전박양근 교수 [KJtimes]또 만났네, 또 만났어, 야속한 이 세상. 어휴 살다 살다 이런 변화무쌍 세상 또 만났네. 허리 좀 펴 볼까 할 인생 고갯마루에서 대체 이게 뭔 일이냐? 그래 어차피 엄마 뱃속에서부터 총소리 대포소리 듣고 놀라기도 했었지, 태어나자마자 고약한 대포 화약 냄새도 맡았을 테고. 6·25전쟁 중에 잉태되어 태어난 전쟁동이 이니 태어남 자체와 살아있는 자체가 행복일테니 그 행복 누리는 대신 죽을 때까지 바윗돌을 밀어 올리는 벌을 받는 시시포스의 형벌처럼 사는 동안 겹겹이 덮쳐오는 변화와 적응의 아픔을 온몸으로 맞이하는 형벌을 받으며 사는 게 당연할 거야. 그러니 코로나로 덮쳐오는 변화와 아픔을 온몸으로 맞는 형벌을 안고 태어났을 거야. 그러니 코로나와 맞붙는 것도 거쳐야 할 통과의례겠지? 그래 이 상황도 잘 버티면 이 또한 지나가겠지. 그렇겠지? 그래 믿자. 코로나19 감염 회피를 위해 스스로 생활에 제약을 가하는 일상을 경험하고 있는지 석 달이 지났다. 종종 어떤 난제에 직면할 때에 했던 ‘사람이 환경을 지배하는가?’, ‘환경이 사람을 지배하는가?’라는 질문을 여러 번 혼자 되뇌며 자율격리 속에 일상을 보낸 시간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