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륜진사갈비, 코로나 19에 전 가맹점 월세 전액 지원

[KJtimes=김봄내 기자]프랜차이즈 브랜드 명륜진사갈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고통 분담 차원에서 가맹점의 한 달 월세 전액을 지원한다.

 

명륜진사갈비는 25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 지원을 위해 전국 522개 가맹점에 대해 총 23억원에 달하는 한 달 월세 전액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가맹점당 지원된 금액은 최소 300만원에서 최대 1690만원에 이른다.

 

명륜진사갈비는 또한 전국 매장의 소독을 무료로 실시하고, 매장 청소도 지원할 예정이다.

 

나아가 모든 매장의 매출이 정상화될 때까지 가맹점에 대한 추가 지원을 실시할 계획이다.

 

명륜진사갈비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자영업 중에서도 외식업이 큰 타격을 입고 있다""이번 월세 지원이 가맹점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