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체크]현대백화점·SK머티리얼즈 ‘적신호’ vs 우리금융지주 ‘청신호’

KB증권 “현대백화점, 신종코로나로 올해 실적 불확실”
NH투자증권 “SK머티리얼즈 영업이익 부진 전망된다”
유안타증권 “우리금융지주 주가 과도한 저평가 상황"

[KJtimes=김봄내 기자]현대백화점[069960]SK머티리얼즈[036490]에 대해 KB증권과 NH투자증권이 각각 목표주가를 내렸다. 반면 유안타증권은 우리금융지주에 대해 주가가 과도한 저평가 상황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10KB증권은 현대백화점의 올해 실적 추정치를 하향 조정하고 목표주가를 11만원에서 105000원으로 내렸다. 그러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 영향을 반영했다고 밝혔다.


KB증권은 감염증 확진자 수 증가세가 둔화하기 시작하는 시점으로 예상되는 2월 말~3월에는 주가가 반등을 시작할 것이라며 저가 매수를 추천했다.


같은 날, NH투자증권은 SK머티리얼즈에 대한 목표주가를 195000원에서 185000원으로 낮추고 투자의견은 매수를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의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이 부진하다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NH투자증권은 SK머티리얼즈 같은 소재 업체는 고객사들의 투자가 늘어 생산량이 증가해야 실적이 개선되며 메모리 반도체의 본격적인 출하량 증가는 올해 하반기 이후에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반면 이날 유안타증권 우리금융지주에 대해 주가가 지나치게 저평가돼 있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매수를 제시하고 목표주가는 주가순자산비율(PBR) 0.6배를 적용해 22000원에서 19000원으로 낮췄다.


유안타증권은 우리금융지주의 경우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주당 배당금(DPS)을 올리고 있으며 올해 DPS는 주당 700원으로 2016년 이후 지속해서 상승하는 추세여서 주주 가치 제고 노력 측면에서 긍정적이라고 강조했다.



박신애 KB증권 연구원은 중국 우한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영향을 반영해 현대백화점의 올해 매출액 및 영업이익 추정치를 각각 3%, 8% 하향 조정했다신종코로나 관련 실적 불확실성으로 주가 흐름이 당분간 부진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박 연구원은 지난해 4분기 실적은 총매출액 18184억원, 영업이익 1056억원으로 시장 기대치에 부합했다면서 올해 면세점 부문은 전염병 영향에도 불구하고 외형 성장을 기반으로 한 수익성 개선 흐름이 유효하다고 판단했다.


도현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SK머티리얼즈는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이 500억원으로 전년 깉은 기간보다 11% 감소했다고 발표했는데 이는 컨센서스(전망치 평균)를 밑도는 수준이라며 “SK하이닉스 등 주요 고객사가 낸드(NAND) 중심으로 감산에 나섰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도 연구원은 “SK머티리얼즈는 올해 1분기에도 영업이익 435억원으로 컨센서스를 밑도는 실적을 낼 것으로 보인다면서 정보기술(IT) 비수기와 투자 축소로 메모리 출하량이 감소하고 디스플레이 고객사의 액정표시장치(LCD) (생산라인) 중지로 주요 제품의 출하가 감소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박진형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우리금융지주 주가가 오버행(대량 대기 매물)과 파생결합펀드(DLF) 관련 우려 등으로 펀더멘털(기초여건) 이외의 요인이 반영돼 지나치게 저평가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박 연구원은 우리금융지주의 올해 예상 당기순이익은 21000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증가할 것이라며 관건은 대출 성장 둔화와 순이자마진(NIM) 하락을 얼마나 잘 방어하느냐가 될 것고 덧붙였다.









네파, 전지현의 판타지한 모션 담은 ‘비타 프리모션’ 광고 영상 공개
[KJtimes=김봄내 기자]아웃도어 브랜드 네파가 2020년 SS시즌을 맞아 근육과 몸의 움직임에 초점을 맞춘, 애슬레저 시장의 판도를 바꿀만한 신개념 카테고리 비타 프리모션 컬렉션을 출시하며 2014년부터 전속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전지현과 함께한 광고 영상을 공개했다. 광고 속에서 전지현은 숨겨 두었던 끼를 모두 발산하듯 발랄하고 역동적인 모습을 재미있게 풀어내 눈길을 끈다. 하나의 뮤직비디오처럼 구성된 이번 광고는 TV에서 흘러나오는 V2 양준일의 히트곡 판타지에 전지현이 빠져들면서 시작된다. ‘빨래를 걷어야 한다며 기차 타고 떠났어’라는 가사를 따라 부르며 셀프 빨래방에서 빨래를 걷고 있던 전지현은 곳곳을 누비며 역동적인 모션을 보여준다. 익살맞고 유쾌한 표정과 음악과 딱 맞춘듯한 자연스럽고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특히 디지털 버전으로 공개된 영상은 반전을 더해 세탁 중이던 세탁기를 통해 드넓은 자연 속, 북극, 우주에까지 프리모션 컬렉션을 입고 등장해 계속 춤을 추며 익살스러운 장면을 만들어낸다. 네파는 이 영상을 통해 부위별로 다른 소재를 적용해 몸에 착 감긴듯한 착용감을 선사하는 비타 프리모션 컬렉션의